세계 경제학계를 이끄는 7명의 프랑스 경제학자

국제통화기금(IMF)에 따르면 `21세기 자본론`의 저자 토마 피케티 파리경제대학 교수가 매일경제그룹의 초청으로 오는 9월 18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방한하였다. 피케티 교수는 제 15회 세계지식포럼 사전행사에 참석하였다.

세계적인 명성을 떨치는 프랑스 경제학자가 토마 피케티 교수뿐만이 아니다. 최근 IMF의 한 연구원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기자들과 연구원들이 뽑은 세계 경제학계를 이끄는 45세 이하의 경제학자 중 3분의 1 이상이 프랑스의 젊은 경제학자들이었다.

이미 세계적인 명성의 개발 경제학자 에스더 듀플로 와 피케티 교수 외에도 이름은 덜 알려졌지만 세계 경제학계에 상당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는 프랑스의 젊은 경제학자를 포함한 25명의 차세대 경제학자들의 이름이 9월 발행된IMF 보고서 « Finance and Development »에 실려있다.

차세대 경제학자로 선정된 젊은 경제학자들의 국적을 살펴보면 15명 미국(이중국적자 포함), 아르헨티나, 러시아, 캐나다, 영국 각각 1명이다. 프랑스 경제학자들의 명단(영문)은 다음과 같다.

ESTHER DUFLO, 42, French and American, Massachusetts Institute of Technology (MIT) and the Jameel Poverty Action Lab, focuses on microeconomic issues in developing economies, including household behavior, education, access to finance, health, and policy evaluation.

EMMANUEL FARHI, 35, French, Harvard, is a macroeconomist who focuses on monetary economics, international economics, finance and public finance, including research on global imbalances, monetary and fiscal policy, and taxation.

XAVIER GABAIX, 43, French, New York University (NYU), has researched behavioral economics, finance, and macroeconomics, including corporate executives’ compensation levels and asset pricing.

THOMAS PHILIPPON, 40, French, NYU, studies the interactions of finance and macroeconomics: risk premia and corporate investment, financial crisis and systemic risk, and the evolution of financial intermediation.

THOMAS PIKETTY, 43, French, Paris School of Economics and École des hautes études en sciences sociales, is known for his research, with Emmanuel Saez, on the distribution of income and wealth. His bestseller, Capital in the Twenty-First Century, argues that global inequality will increase because the rate of capital return in developed economies is higher than the rate of economic growth, exacerbating wealth inequality.

HÉLÈNE REY, 44, French, London Business School, focuses on the determinants and consequences of external trade and financial imbalances, the theory of financial crises, and the organization of the international monetary system.

EMMANUEL SAEZ, 41, French and American, University of California, Berkeley, is recognized for using both theoretical and empirical approaches to income inequality and tax policy.

publie le 23/09/2014

페이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