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서울 공연

JPEG

정명훈이 2000년부터 음악감독을 맡고 있는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는 이제 유럽의 가장 주목받는 연주단체 중 하나로 인정받고 있다.

정명훈 외에도 많은 유명한 음악가들이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연주회를 빛내 주었다. 20세기 음악은 피에르 블레즈와 에사-페카 살로넨이, 클래식 레파토리는 톤 쿠프만과 프란츠 브뤼겐, 그리고 구스타보 두다멜, 리오넬 브랭기에, 미코 프랑크, 알랑 질베르, 다니엘 하딩과 같은 신세대의 가장 대표적인 지휘자들이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지휘봉을 잡았다.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는 파리에서는 플레이엘 홀을 중심으로 연주회를 하고 있으며 프랑스 국내 및 해외 투어를 포함하여 연간 편균 90여 회의 연주회를 하고 있다.

publie le 04/09/2014

페이지 위로